[hidden work 048]퓨쳐링크 네트워크(일본)

자전거로 돌 수 있는 작은 마을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해당국가 : 일본

리서치팀 : 조각보

직업구분 : 지역밀착형 마케팅

   

지역사회의 활성화를 위해서 필요한 건 무엇일까요? 그 지역의 주민에게 지역 정보를 제공하는 일이 아닐까 싶은데요. 지역이 작을수록 그 효과는 극대화될 것 같습니다.

일본에 "조금 노력하면 자전거로 돌 수 있는 작은 마을의 정보를 제공합니다."라는 구호로 지역 주민에게 지역 정보를 제공하는 회사가 있습니다. (주)퓨쳐링크 네트워크에서 운영하는 마이프레인데요. 마이프레는 'MY PLACE, MY PLEASURE’의 약자로 2003년 3월에 탄생한 지역 말착형 마케팅 매체입니다.

 

 

 

‘작은 지역의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지역의 활성화로 이어지는 것이 아닐까' 하는 착안점으로부터 시작했다는데요. 지역 주민, 상점, 기업, 각종 단체, 행정 등 다양한 사람들이 참여하여 지역의 모든 정보가 결합하는데요. 이는 지역 사회가 활성화되고 지역이 활성화되는 역할을 하고 있답니다.

 

마이프레의 주요 사업 분야는 지역 마케팅 사업, 마이프레 운영 파트너 사업, 지자체 연계 사업, 콘텐츠 프로바이더 사업 및 지역 솔루션 사업이 있는데요, 그렇다면 퓨처링크의 각 사업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까요?

 

 

첫 번째로 신선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시스템 구축이 있습니다.

‘마이프레’에서 제공하는 콘텐츠를 위해서는 지역의 각 가게 분들이 얼마나 신선한 정보를 제공하는가가 중요한데요. 이를 위해 퓨쳐링크 네트워크는 가격체계와 시스템상의 연구를 통해 월 1,000엔이라는 저렴한 가격에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반드시 매월 수익을 내도록 하여 점주의 참여를 이끌어냅니다. 게다가 작은 가게들을 정상적으로 돌아갈 수 있게 하여서 ‘마이프레'에 속해있는 가게 중 망한 곳은 한 곳도 없다고 자부하답니다.  

 

 

 

 

두 번째, 행정정보와 민간정보의 원스톱 지역정보를 제공합니다.

㈜ 퓨쳐링크 네트워크는 자사의 정보 사이트에 행정정보와 민간의 지역정보를 동시에 제공하고 있는데요. 이렇게 두 가지 정보를 엮어서 한 포털에서 보는 것으로 시민의 정보활용도와 행정정보의 침투도가 상승하고 있다고 합니다. 예를 들면 행정발신의 '육아교실'과 민간의 '어머니를 대상으로 하는 정보'를 같은 페이지에 게재하는 것인데요. 육아를 하는 여성이 한 사이트에서 관련 정보를 얻도록 하는 시스템입니다. 

 

세 번째로는 화단심기와 지역방범협력대와 같은 지역 이벤트를 운영하는데요.

지역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기획하는 것은 지역의 안전, 안심, 활성화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나아가 자사포털의 충실에도 이어진답니다. 미야마에구(宮前区)의 ‘꽃한가득 프로젝트’는 협력점포에서 쇼핑을 하면 프로젝트카드에 도장을 받을 수 있는데요. 도장이 모인 프로젝트 카드가 200매 모이면 미야마에구에 화단이 하나 생긴답니다. 여심을 흔들고도 남는 참 착한 이벤트가 아닐 수 없는데요.

 

 

이런 식으로 단순한 지역정보사이트에 그치지 않고 사이트를 중심으로 시민, 지역의 가게들이 이어지면서 지역활성화로 연결되는 구조랍니다. 이것에 의해 마이프레 자체의 인지도와 침투도도 높아져 상승효과를 낳고 있다고 하네요.

 

최근에는 많은 곳에서 퓨쳐링크 네트워크의 이념에 공감하여 전국적으로 프랜차이즈가 퍼져나가고 있는데요. 프랜차이즈에는 지금까지의 노하우나 개선점 등을 전하고 매뉴얼 등의 지원체계를 정비하여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고 하네요.

 

이미지 및 자료 출처

http://futurelink.co.jp
http://ja-jp.facebook.com/fln.fresh

http://blog.makehope.org/cb/67